전립선 조직검사, 전립선암 조기 발견과 치료의 필수 조기 발견, 검사가 답이다

전립선 조직검사란?

전립선 조직검사는 전립선암을 진단하기 위한 검사입니다. 전립선암은 남성에게서 가장 흔한 암 중 하나로,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하면 생존율이 매우 높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는 전립선에서 조직을 채취하여 검사하는 방법으로, 전립선암의 유무를 확인하고, 암의 위치와 크기, 진행 정도를 파악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전립선암 조기 발견과 치료의 필수 조기 발견, 검사가 답이다

전립선 조직검사의 방법과 순서

전립선 조직검사는 직장을 통하여 검사하는 직장경유 전립선 조직검사(transrectal prostate biopsy)라는 방법으로 진행을 합니다.

직장경유 전립선 조직검사는 직장으로 손가락을 넣어 전립선을 만지면서 조직을 채취하는 방법으로, 경직막경유 전립선 조직검사보다 통증이 덜하지만, 정확도가 조금 떨어집니다.

전립선 조직검사는 국소마취로 진행되며, 약 10분 정도 소요됩니다. 검사는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진행됩니다.

  1. 환자는 옆으로 혹은 쇄석위(lithotomy)자세를 취합니다.
  2. 의사는 직장에 초음파 기기를 삽입하여 전립선의 모양과 위치를 확인합니다.
  3. 의사는 전립선에 여러번의 바늘을 삽입하여 조직을 채취합니다.
  4. 채취한 조직은 병리학과에서 검사합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후 주의사항에 대하여 대화를 나누는 의료진들의 이미지

전립선 조직검사의 부작용

전립선 조직검사의 부작용으로는 약간의 출혈, 통증, 감염 등이 있습니다.

  • 출혈은 대부분 일주일 이내에 자연스럽게 사라지지만, 심한 경우에는 수혈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 통증은 약물로 조절할 수 있으며, 심한 경우에는 진통제를 처방받을 수도 있습니다.
  • 감염은 항생제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 혈뇨는 수분 섭취와 배뇨 관리로 예방과 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전후 주의사항

  • 전립선 조직검사 전 마취와 관련이 없는 경우 금식은 필요하지 않습니다. 검사 전 후 금식이 필요 없으며 본인의 평소와 같은 식사를 진행하셔도 됩니다.
  • 전립선 조직검사 후에는 배뇨통이나 혈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후에는 배뇨장애와 같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며 혈뇨가 관찰될 수 있습니다. 이에 배뇨량과 잔뇨량, 그리고 혈뇨 유무를 판별 후에 퇴원을 진행 합니다.
  • 전립선 조직검사 후에는 24시간 동안 격렬한 운동을 피해야 합니다. 무리한 운동과 같은 행동으로 힘이 들어 갈 경우 출혈의 위험성이 있으니 무리한 행동은 삼가하는 편이 좋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의 필요성

전립선 조직검사는 전립선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기 위한 중요한 검사입니다. 전립선암에 대한 위험 요소가 있는 남성은 정기적으로 비뇨의학과를 방문하여 전립선암 관련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전립선암에 대한 위험 요소

  • 나이가 많을수록 전립선암에 걸릴 위험이 높습니다.
  • 가족 중에 전립선암 환자가 있는 경우 전립선암에 걸릴 위험이 높습니다.
  • 전립선특이항원(PSA) 수치가 높은 경우 전립선암에 걸릴 위험이 높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의 예후

전립선 조직검사에서 전립선암이 발견되면, 추가 검사를 통해 전립선암의 진행 정도를 파악합니다. 전립선암의 진행 정도에 따라 수술, 방사선치료, 호르몬치료 등 다양한 치료 방법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후 주의사항에 대하여 설명을 하는 의료진의 모습을 나타낸 이미지

전립선 조직검사의 통계

2022년 기준으로, 전립선암은 한국 남성에게서 가장 흔한 암 중 하나로, 전체 암 중 약 13%를 차지합니다. 전립선암의 5년 생존율은 95%로,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면 생존율이 매우 높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의 주의 사항

  • 전립선 조직검사는 국소마취로 진행되기 때문에, 검사 후 약간의 출혈이나 통증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전립선 조직검사 후에는 배뇨통이나 혈뇨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 전립선 조직검사 후에는 24시간 동안 격렬한 운동을 피해야 합니다.

전립선 조직검사의 부작용

전립선 조직검사의 부작용으로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습니다.

  • 출혈: 대부분 일주일 이내에 자연스럽게 사라지지만, 심한 경우에는 수혈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 통증: 약물로 조절할 수 있으며, 심한 경우에는 진통제를 처방받을 수도 있습니다.
  • 감염: 항생제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 혈뇨: 일주일 정도 지속될 수 있습니다.
  • 혈정액: 전립선은 정액이 지나가는 정관이 있어 조직검사로 인한 상처로 2-3개월 간 혈정액이 관찰될 수 있습니다.
  • 요실금: 드물게 발생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결과는 언제?

전립선 조직검사 결과는 일반적으로 1~2주 이내에 나옵니다. 결과는 병리학과 의사가 판독 후 외래 내원 시 결과를 알려 줍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결과가 양성이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전립선 조직검사 결과가 양성이면, 추가 검사(MRI, Bone scan)를 통해 전립선암의 진행 정도를 파악합니다. 전립선암의 진행 정도에 따라 수술, 방사선치료, 호르몬치료 등 다양한 치료 방법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조직검사 후 조직에 대해 검사를 하는 병리과 선생님의 모습을 담은 이미지

전립선 조직검사 후에는 다음과 같은 주의사항을 지켜야 합니다.

  • 검사 후에는 잠시 안정을 취하며 휴식과 함께 평온한 상태를 유지하도록 합니다.
  • 배뇨 시 힘을 주지 않습니다.
  • 24시간 동안 격렬한 운동을 피합니다.
  • 출혈이나 통증이 심한 경우, 의사의 진료를 받습니다.

이 게시물이 당신에게 유용하였나요?

당신의 평가를 점수로 매겨주세요

평균 평점: 4.8 / 5. 투표 수: 195

아직 투표를 한 사람이 없습니다.

Leave a Comment

error: 우클릭은 하실 수 없습니다.